트레킹 버킷리스트

산의 정상을 찍고 내려오는 등산과 달리 산길, 꽃길, 물길을 온몸으로 즐기는 도보여행 ‘트레킹(TREKKING)’ 아주 오래전부터 사랑받아온 클래식 코스부터 전 세계 곳곳에 숨겨져 있는 비경 코스까지 죽기 전에 꼭 가봐야 할 트레킹 버킷리스를 작성해본다.

미시청
27.
명화 속 그 곳, 스위스 겜미패스

명화 속 그 곳, 스위스 겜미패스

  • 2018.09.14
  • 시간 : 6분
  • 조회 : 1,678
  • 평점 : 4.58
  • 의견 : 60
  • My 콘텐츠 담기 선물레터 보내기

18세기에 활동한 카스파르 볼프의 작품 속에 담겨진, 스위스 '겜미패스' 둘레길, 호수, 바위 산까지 트레킹 3종 세트를 모두 갖춘 겜미패스로 떠나보자!

미시청
26.
사막에서 만난 샘, 페리 스트림

사막에서 만난 샘, 페리 스트림

  • 2018.08.24
  • 시간 : 5분
  • 조회 : 1,732
  • 평점 : 4.66
  • 의견 : 63
  • My 콘텐츠 담기 선물레터 보내기

사막과,샘물을 동시에 만날 수 있는 곳이 있다? 눈을 사로잡고, 마음을 사로 잡는 트레킹 코스 페리 스트림을 소개한다

미시청
25.
용을 타고 즐기는 바다 산책, 드래곤스 백

용을 타고 즐기는 바다 산책, 드래곤스 백

  • 2018.08.03
  • 시간 : 6분
  • 조회 : 1,738
  • 평점 : 4.6
  • 의견 : 72
  • My 콘텐츠 담기 선물레터 보내기

시원한 바다를 끼고, 호젓한 트레킹을 즐기고 싶다면? 용의 등 위에 올라타 산책하는 느낌이라는 드래곤스 백 트레킹 코스를 추천한다.

미시청
24.
인도네시아의 숨은 보물섬 '코모도'

인도네시아의 숨은 보물섬 '코모도'

  • 2018.07.06
  • 시간 : 6분
  • 조회 : 1,925
  • 평점 : 4.53
  • 의견 : 68
  • My 콘텐츠 담기 선물레터 보내기

시원한 바다 트레킹을 즐길 수 있는 인도네시아 코모도 섬! 아직까지 여름 휴가지를 정하지 못했다면 스노클링, 보트투어, 호젓한 트레킹까지 모든 것이 완벽한 코모도는 어떨까?

미시청
23.
요들송의 배경, 스위스 바흐알프 호수

요들송의 배경, 스위스 바흐알프 호수

  • 2018.06.08
  • 시간 : 6분
  • 조회 : 1,966
  • 평점 : 4.61
  • 의견 : 75
  • My 콘텐츠 담기 선물레터 보내기

요들송으로 유명한 김홍철 가수를 기억하시나요? 그의 노래 중 '아름다운 베르네 산골' 이라는 곡의 배경인 스위스 바흐알프 호수로 떠나봅니다.

미시청
22.
동양의 그랜드 캐니언, 타이루거 협곡

동양의 그랜드 캐니언, 타이루거 협곡

  • 2018.04.06
  • 시간 : 6분
  • 조회 : 1,954
  • 평점 : 4.48
  • 의견 : 70
  • My 콘텐츠 담기 선물레터 보내기

우리나라에서 약 3시간 가량 떨어진 대만에 위치한 타이루거 협곡! 첫발을 내딛는 순간 푸른 경관에 빠져드는 봄날의 트레킹 장소로 떠나봅니다!

미시청
21.
신이 만든 조각품, 돌로미티

신이 만든 조각품, 돌로미티

  • 2018.01.26
  • 시간 : 6분
  • 조회 : 1,905
  • 평점 : 4.59
  • 의견 : 88
  • My 콘텐츠 담기 선물레터 보내기

이탈리아 북부에 자리잡고있는 돌로미티!설산과 초원이 어우러진 알프스와 달리, 바위가 견고한 성채를 이루고 있어‘신의 조각품’이라 불린다는데...트레커들 사이에서 세계 최고 암봉의 명소로 불리는 돌로미티로 여러분을 초대합니다.

미시청
20.
느림의 미학, '규슈 올레'

느림의 미학, '규슈 올레'

  • 2017.11.24
  • 시간 : 7분
  • 조회 : 2,122
  • 평점 : 4.52
  • 의견 : 81
  • My 콘텐츠 담기 선물레터 보내기

하루 반나절 이상을 빌딩 숲에서 보내고, 매사 스피드를 독촉 받는 현대인들이 꼭! 한번 가봐야 할 곳! '규슈 올레' 1박 2일이면 충분한 밤도깨비 여행지 일본에서 느림의 미학을 만끽해보세요

미시청
19.
알프스의 정수, 오트루트

알프스의 정수, 오트루트

  • 2017.10.20
  • 시간 : 8분
  • 조회 : 1,779
  • 평점 : 4.6
  • 의견 : 76
  • My 콘텐츠 담기 선물레터 보내기

세상에서 맡은 위치와 직책에서 하루쯤은 벗어나고 싶은 분들께 추천! 봄, 여름, 가을, 겨울 사계절을 한번에 만날 수 있는 아름다운 신의 건축물 알프스를 통해 온전한 나 자신과 마주하는 시간을 가져보시길...

미시청
18.
스리랑카 홍차밭 산책, 립톤시트 트레킹

스리랑카 홍차밭 산책, 립톤시트 트레킹

  • 2017.09.01
  • 시간 : 6분
  • 조회 : 1,478
  • 평점 : 4.48
  • 의견 : 72
  • My 콘텐츠 담기 선물레터 보내기

세계 최고의 홍차 수출국 스리랑카, 이곳의 광활한 홍차밭을 여유롭게 걷는 립톤시트 트레킹 코스를 소개한다.

미시청
17.
발리의 문화·예술을 느끼다, 발리 우붓 라이스필드

발리의 문화·예술을 느끼다, 발리 우붓 라이스필드

  • 2017.08.04
  • 시간 : 6분
  • 조회 : 1,946
  • 평점 : 4.62
  • 의견 : 86
  • My 콘텐츠 담기 선물레터 보내기

발리 우붓의 평화로움을 온몸으로 느낄 수 있는 트레킹, 짬뿌한 리지 코스와 사리 오가닉 코스를 소개한다.

미시청
16.
동서양의 조화, 마카오 세계문화유산 트레킹

동서양의 조화, 마카오 세계문화유산 트레킹

  • 2017.06.30
  • 시간 : 6분
  • 조회 : 1,709
  • 평점 : 4.48
  • 의견 : 81
  • My 콘텐츠 담기 선물레터 보내기

마카오의 세계문화유산을 하나하나 걷는 트레킹 코스를 자세히 소개한다.

미시청
15.
풍요로운 자연을 걷다, 홍콩 맥리호스 트레일

풍요로운 자연을 걷다, 홍콩 맥리호스 트레일

  • 2017.06.02
  • 시간 : 6분
  • 조회 : 1,934
  • 평점 : 4.53
  • 의견 : 81
  • My 콘텐츠 담기 선물레터 보내기

홍콩을 대표하는 트레일이자, 내셔널 지오그래픽 '세계 Top20 하이킹 코스'에도 선정된 맥리호스(MacLehose) 트레일을 소개한다.

미시청
14.
길이 맺어준 인연, 미얀마 껄로 트레킹

길이 맺어준 인연, 미얀마 껄로 트레킹

  • 2017.04.07
  • 시간 : 6분
  • 조회 : 1,869
  • 평점 : 4.56
  • 의견 : 79
  • My 콘텐츠 담기 선물레터 보내기

고산족이 사는 마을에서 먹고 자며 미얀마의 풍요로운 들판을 걷는 이색적인 코스, 미얀마 껄로 트레킹을 소개한다.

미시청
13.
200년 역사의 바람 부는 언덕, 대만 차오링옛길

200년 역사의 바람 부는 언덕, 대만 차오링옛길

  • 2017.03.17
  • 시간 : 6분
  • 조회 : 1,805
  • 평점 : 4.49
  • 의견 : 76
  • My 콘텐츠 담기 선물레터 보내기

대만의 자연을 만끽할 수 있는 트레킹 코스가 있다. 바람에 흔들리는 풀밭과 수려한 바다 풍광이 아름다운 옛길, 대만 차오링옛길이다.

미시청
12.
세상에서 가장 높은 길, 에베레스트 베이스캠프

세상에서 가장 높은 길, 에베레스트 베이스캠프

  • 2017.02.10
  • 시간 : 7분
  • 조회 : 2,168
  • 평점 : 4.65
  • 의견 : 85
  • My 콘텐츠 담기 선물레터 보내기

英 원정대가 올라간 길이 트레킹 코스로 자리 잡은 쿰부히말라야의 '에베레스트 베이스캠프'를 소개한다.

미시청
11.
활화산을 걷다, 뉴질랜드 '통가리로 노던 서킷'

활화산을 걷다, 뉴질랜드 '통가리로 노던 서킷'

  • 2017.01.13
  • 시간 : 6분
  • 조회 : 1,817
  • 평점 : 4.54
  • 의견 : 82
  • My 콘텐츠 담기 선물레터 보내기

뉴질랜드의 유서 깊은 트레킹 코스인 북섬 통가리로 노던 서킷을 소개한다.

미시청
10.
열대우림 생태계의 보고, 말레이시아 키나발루

열대우림 생태계의 보고, 말레이시아 키나발루

  • 2016.12.13
  • 시간 : 6분
  • 조회 : 1,939
  • 평점 : 4.61
  • 의견 : 81
  • My 콘텐츠 담기 선물레터 보내기

풍요로운 열대우림 숲과 화강암 바위가 어우러져 독특한 아름다움을 자랑하는 키나발루, 이곳 생태계의 낙원을 직접 체험할 수 있는 트레킹 코스를 소개한다.

미시청
9.
7,200년 나무가 사는 섬, 일본 야쿠시마

7,200년 나무가 사는 섬, 일본 야쿠시마

  • 2016.11.18
  • 시간 : 7분
  • 조회 : 2,506
  • 평점 : 4.59
  • 의견 : 102
  • My 콘텐츠 담기 선물레터 보내기

유네스코 세계자연유산으로도 지정된 야쿠시마, 풍요로운 숲이 잘 남아 있는 이곳의 트레킹 코스를 소개한다.

미시청
8.
실스마리아와 니체, 그리고 아침호수

실스마리아와 니체, 그리고 아침호수

  • 2016.10.19
  • 시간 : 6분
  • 조회 : 1,956
  • 평점 : 4.56
  • 의견 : 78
  • My 콘텐츠 담기 선물레터 보내기

철학자 니체가 요양 중에 여러 작품을 남긴 평화롭고 아름다운 마을, 호수와 알프스가 잘 어울러진 실스마리아 트레킹 코스를 소개한다.

미시청
7.
꿈꾸는 풍경을 찾아서, 일본 하쿠바다케

꿈꾸는 풍경을 찾아서, 일본 하쿠바다케

  • 2016.09.20
  • 시간 : 6분
  • 조회 : 2,805
  • 평점 : 4.56
  • 의견 : 112
  • My 콘텐츠 담기 선물레터 보내기

한여름에도 풍성한 눈이 남아 있고, 야생화가 흐드러지게 핀 천상 화원이 있다. 일본의 북알프스라 불리는 하쿠바다케의 트레킹 코스를 소개한다.

미시청
6.
알프스의 최고봉, 프랑스 TMB

알프스의 최고봉, 프랑스 TMB

  • 2016.08.17
  • 시간 : 6분
  • 조회 : 2,588
  • 평점 : 4.63
  • 의견 : 98
  • My 콘텐츠 담기 선물레터 보내기

알프스의 최고봉 '몽블랑', 이 아름답고 웅장한 몽블랑을 감상할 수 있는 트레킹 코스가 있다. 바로 '뚜르 드 몽블랑' 줄여서 TMB 코스다.

미시청
5.
차마고도의 은밀한 길, 중국 호도협

차마고도의 은밀한 길, 중국 호도협

  • 2016.07.20
  • 시간 : 6분
  • 조회 : 2,970
  • 평점 : 4.63
  • 의견 : 106
  • My 콘텐츠 담기 선물레터 보내기

중국의 유서 깊은 차마고도를 트레킹으로도 즐길 수 있다. 중국 윈난성 리장의 진사강(金沙江) 협곡을 따라 이어지는 트레킹 코스, 호도협이다.

미시청
4.
악마가 사랑한 천국, 이탈리아 ‘트레치메’

악마가 사랑한 천국, 이탈리아 ‘트레치메’

  • 2016.06.22
  • 시간 : 7분
  • 조회 : 3,023
  • 평점 : 4.6
  • 의견 : 106
  • My 콘텐츠 담기 선물레터 보내기

알프스 동쪽 끝자락에는 이탈리아의 알프스라 불리는 돌로미티 산맥이 있다. 이곳에 최고의 트레킹으로 손꼽히는 '트레치메' 코스를 소개한다.

미시청
3.
바람계곡의 나른한 유혹, 파키스탄 훈자

바람계곡의 나른한 유혹, 파키스탄 훈자

  • 2016.05.25
  • 시간 : 7분
  • 조회 : 2,853
  • 평점 : 4.63
  • 의견 : 102
  • My 콘텐츠 담기 선물레터 보내기 도서구매

세계 3대 장수마을로 알려진 파키스탄 훈자, 카라코람 산맥의 수려한 풍경을 즐기며 훈자의 비밀스러운 역사도 알 수 있는 '울타르메도우' 코스를 소개한다.

미시청
2.
유럽의 지붕, 융프라우

유럽의 지붕, 융프라우

  • 2016.04.27
  • 시간 : 7분
  • 조회 : 3,745
  • 평점 : 4.62
  • 의견 : 123
  • My 콘텐츠 담기 선물레터 보내기

스위스하면 알프스의 융프라우가 떠오른다. 이곳에도 숨은 트레킹 코스가 있다. 가족과 함께 걷기 좋은 코스, 아이거트레일이다.

미시청
1.
풍요의 여신, 안나푸르나

풍요의 여신, 안나푸르나

  • 2016.03.30
  • 시간 : 9분
  • 조회 : 3,945
  • 평점 : 4.67
  • 의견 : 119
  • My 콘텐츠 담기 선물레터 보내기

누구나 한 번쯤 들어 봤지만, 쉽게 엄두 내지 못하는 곳, 네팔의 안나푸르나! 전문 등반가들만 갈 수 있는 곳이라 생각 한다면, 말 그대로 오해! 마음만 먹으면 도전할 수 있는 트레킹 코스를 통해 죽기 전에 꼭 만나야할 안나푸르나의 명소를 소개한다.

1